거미, 앙코르 투어 마무리..믿고보는 콘서트 입증

거미, 앙코르 투어 마무리믿고보는 콘서트 입증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거미의 전국투어는 앙코르 또한 흥했다 12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1일 전주에서 열린 2017 거미 앨범 발매기념 콘서트 STROKE를 끝으로 거미의 앙코르 투어가 마무리 됐다 거미는 지난 6월 서울에서 시작된 서울-대전-대구-광주-부산 투어에 이어 진행된 울산-창원-성남-전주 앙코르 콘서트로 총 9개 도시를 찾아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고 전했다

거미는 솔로 여가수로 전국투어를 성공시키며 전 세대에게 사랑 받는 가수이자, 믿고 보는 콘서트로 자리매김하며 파워를 입증했다 거미 콘서트가 앙코르까지 여러 차례 매진을 기록하며 사랑 받는 이유는 라이브, 세대공감, 장르 파괴 등을 꼽을 수 있다 거미의 라이브는 그녀의 공연을 좋아하는 관객들이 꼽는 제일 첫 번째 이유다 전국투어가 같은 레퍼토리로 진행되지만 매 공연 거미의 리허설은 철저하고, 본 공연 라이브의 완성도가 높아 관객만족도가 가장 높다 공연 관계자는 매 회 뜨거운 앙코르요청과 환호가 이어졌다

거미의 가창력의 힘이라고 생각한다 경연 프로그램으로 접했던 곡들을 라이브로 만나면 그 폭발적 에너지와 전율은 더욱 크게 느껴지고, 관객들은 기대 이상의 감동을 받는 것 같다고 밝혔다 두 번째는 장르 파괴자 거미의 다채로운 무대다 거미는 5집 앨범 STROKE에 담은 R&B와 발라드뿐 아니라 힙합과 록, 트로트 무대까지 선보이며 본인의 진가를 발휘했다 거미의 음악성을 나타내는 어른아이, 기억상실과 5집 앨범 수록곡 룸서비스, 키스 이건 팁에 이어 거미의 해드뱅잉 퍼포먼스가 함께하는 파워풀한 록 장르 사랑은 없다를 선보이면 관객들은 함성과도 같은 환호를 보냈다

세 번째 비결은 세대공감이다 거미의 콘서트는 회를 거듭할수록 관객 연령대가 더욱 다양해졌다 주로 20-30대 여성관객층이 많았지만 올해 콘서트에서는 유독 40대 이상의 관객과 20-30대 남성관객도 늘어났다 공연을 주최한 인터파크는 거미의 콘서트는 20대가 좋아하는 R&B와 힙합부터 50-60대 층이 공감하는 복고댄스 메들리나 OST발라드 무대 등 가족과 함께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장점이 많은 공연이다고 그 이유를 전했다 그녀는 이번 전국투어를 통해 불티, 단발머리, 어쩌다 마주친 그대로 흥겨운 댄스무대를 선보이고 나쁜기집애, 오빠차 등의 힙합무대를 선보이며 카리스마 있는 거미의 매력을 발산하며 열띤 호응을 얻은바 있다

마지막으로 진행천재 거미의 능력이 콘서트의 숨어있는 1인치의 매력으로 자리잡았기 때문이다 거미 콘서트의 멘트순서는 쉬어가는 코너가 아니라 그야말로 매력부자 거미의 소통하는 팬 서비스 공간이었다 거미는 각 지역 특산물이나 유명한 장소를 묻고 이야기를 나누는가 하면, 예능 섬총사에서 보여줬던 친근하고 구수한 입담으로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거미는 지난 11일 전주콘서트에서 정말 감사하다 여러분들 덕분에 이렇게 앙코르 콘서트까지 하게 되었다

오늘 그 마지막 공연인데 매번 콘서트장에 도착하면 설레고 기대된다고 전한 뒤, 5집 앨범 타이틀곡인 I I YO 무대를 앞두고는 매번 이 많은 객석이 채워지는 게 신기하고, 어떻게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가슴 깊이 감사 드린다 항상 여러분들의 그 마음에 보답하는 건 제가 열심히 노래하는 것 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계속해서 좋은 모습, 음악으로 여러분 앞에서 노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거미는 연말에는 제주를 시작으로 대구-서울-부산-대전 총5개 도시에서 Feel the Voice Season3(필 더 보이스 시즌 쓰리)를 이어나갈 예정이다